::: 중3 사람의 유전 :::

대단원명
Ⅷ. 유전과 진화
자료 번호
펼치기-1
중단원명
2. 사람의 유전
자료 유형
학습 / 탐구 / 평가 / 보충
집단 구성
전체 소집단(동질)
소집단(이질) 개별
수업 전략
일제학습 마인드맵 설문조사
협동학습 만화그리기
역할놀이 토론학습
주제
쌍생아 연구
예상소요
시간
10분
출처
동화사
   
  쌍생아 연구 방법을 조사해보고 사람의 유전 연구 방법을 안다.
 
▣ 유전 형질의 조사 ▣
□ 과정

1. 일란성 쌍생아와 이란성 쌍생아의 발생 과정을 나타낸 다음 그림을 보고 각 쌍생아의 발생 과정을 설명해 보자.
- 유전자 구성이 같은 것은 어느 것인가?
- 어떤 경우에 이란성 쌍생아가 태어날까?

2. 일란성 쌍생아와 이란성 쌍생아의 몇 가지 형질을 비교한 표를 보고 유전자와 환경이 형질에 미치는 영향을 토의해 보자. 숫자는 상관 계수로 1에 가까울수록 비슷한 형질을 나타낸다.

- 유전자 구성 차이가 형질에 미치는 영향을 알아보기 위해서는 어느 경우를 비교해야 하는가?
- 환경이 형질에 미치는 영향을 알아보기 위해서는 어느 경우를 비교해야 하는가?
 
□결과 정리

① 일란성 쌍생아와 이란성 쌍생아의 유전자 구성은 각각 얼마나 다를까?
② 유전자 구성의 영향을 가장 많이 받는 형질은 어느 것인가?
③ 환경의 영향을 가장 많이 받는 형질은 어느 것인가?
▣ 관련 참고 자료
 
□ 사람의 유전 연구 방법

① 가계도 연구 : 특정 유전 형질을 가진 가계에서 대대로 그 형질이 어떻게 나타나고 있는 지를 조사하는 방법으로 가계도를 그려 연구한다.
② 통계조사 : 특정 형질에 대해서 가능한 많은 사람을 조사하여 통계적으로 처리 연구하는 방법이다. 집단 유전학으로 발전하고 있다.
③ 쌍생아 연구 : 다른 환경에서 자란 1란성 쌍생아의 형질 비교를 통해 유전과 환경의 영향을 조사하는 방법이다.
④ 유전자의 직접 분석 : 최근의 유전 공학 기술의 발달로 특정 형질을 가진 사람의 DNA를 직접 분석하여 정상인 사람의 DNA와 분석 비교하는 방법이다.
   
 
□ 집단 유전학

어느 집단에서의 유전자 빈도를 조사하여 형질의 발현과 진화 등을 연구하는 분야이다.
유전자 풀(하나의 개체군을 구성하는 집단 전체가 가지고 있는 유전자의 총합)에서 유전자 빈도(유전자 풀 내에서 각 대립 유전자의 비율)를 조사하면 형질 발현의 빈도 등을 예측할 수 있다. 어떤 집단에서 대립 유전자 A와 a가 있을 때 A의 빈도를 p, a의 빈도를 q라 할 때 p + q = 1이다.
   
 
□ 일란성 쌍생아와 이란성 쌍생아의 연구

일란성 쌍생아는 발생 초기에 할구가 나뉘어져 각 발생하므로 유전자 구성이 같으므로 형질이 똑같다.
이란성 쌍생아는 2개의 난자가 배란되어 각각 정자와 수정하므로 유전자구성도 다르고 성도 다를 수 있다. 여자의 난소는 좌우 2개로 번갈아 월 1개씩의 난자를 배란하는 데 때로 호르몬의 이상 등에 의해 동시에 배란되는 경우 이란성 쌍생아가 태어날 수 있다.
   
 
□ 환경과 유전자가 형질에 미치는 영향

서로 다른 환경에서 양육된 일란성 쌍생아는 유전적으로는 동일하면서도 자라난 환경이 다르기 때문에 환경과 유전의 영향을 분리해 낼 수 있기 때문이다. 1980년대에 미국 미네소타대학에서 심리학자, 정신의학자, 내과 의사들이 합동으로 수많은 일란성 쌍생아들을 대상으로 각종 연구를 수행하였다.
조사된 인간 성격들의 50% 정도는 유전적 요인에 기인한다는 것을 알 수 있다. 환경적 요인에 의해 결정되는 인간성격의 정도는 20-30% 정도로 나타났다. 이 결과만 놓고 보자면 유전적 영향이 환경적 영향보다 크다는 것을 알 수 있다. 일란성 쌍생아를 환경이 각기 다른 양부모 밑에서 키웠을 때를 비교해 본 결과는 다음과 같다.
   
 
친부모의 전과기록
자라난 환경
(비율: L/H)
유복한 환경(H)
가난한 집 혹은 고아원(L)
없음(N) - 비전과자
3%
7%
2.33
있음(Y) - 전과자
12%
40%
3.33
(비율: Y/N)
4.00
5.71
   
 
비전과자, 즉 정상적인 부모 밑에서 태어났을 경우라도 자라난 환경이 좋으면(유복한 환경) 범죄자가 되는 비율이 3%에 불과하지만 불우한 환경에서 자라면 7%로 높아진다. 범죄자가 되는 비율이 2.33배나 높은 것이다. 반면에 친부모가 전과자인 경우 이 비율이 3.33배로 증가한다. 또한 양육환경이 같더라도 친부모의 전과유무에 따라 범죄자가 되는 비율이 유복한 환경에서는 4배(3% 대 12%), 불우한 환경에서는 5.71배(7% 대 40%)로 차이가 난다. 이렇게 볼 때, 유전적 요인과 환경적 요인 모두 한 개인의 운명을 결정하는 데 중요한 영향을 끼치는 것을 알 수 있다. 물론 여기서도 유전적 요인이 환경적 요인보다 약간 영향력이 큰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고 할 수 있다. 그러나 두 결과만을 가지고 단정적인 결론을 내릴 수는 없다. 우리의 태도와 행동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에 대해 우리가 모르고 있는 것이 너무 많기 때문이다.